GENDER EQUALITY

공지사항 정지
  • 경제활동 분야의 성평등 수준은 2017년 73.2 전년대비 0.9P 상승
  • 의사결정 분야의 성평등 수준은 2017년 29.3 전년대비 2.7P 상승
  • 교육직업훈련 분야의 성평등 수준은 2017년 93.1 전년대비 0.5P 하락
  • 복지 분야의 성평등 수준은 2017년 72.8 전년대비 1.3P 상승
  • 보건 분야의 성평등 수준은 2017년 97.0 전년대비 0.0P 상승
  • 안전 분야의 성평등 수준은 2017년 66.0 전년대비 1.0P 하락
  • 가족 분야의 성평등 수준은 2017년 58.9 전년대비 1.7P 상승
  • 문화정보 분야의 성평등 수준은 2017년 89.3 전년대비 2.0P 상승
전체 메뉴
전체메뉴전체메뉴 메뉴닫기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 정보를 제공합니다. 제목, 담당,전화번호, 등록일, 조회수, 첨부파일로 구분 되어 있습니다.
제목 (보도자료) “잊혀진 목소리, 여성시인들” - 제50회 포럼 본 개최(3/15)
담당 여성인재부  이영찬 전화번호 02-3156-6163
등록일 2019-03-15 조회수 71
링크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50&oid=098&aid=0002671879
첨부파일

  “잊혀진 목소리, 여성시인들”

- 양평원, 최영미 시인 초청 특강으로 제50회 포럼 본 개최 -

 

□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 나윤경, 이하 양평원)은 3월 15일(금)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최영미 시인 특별강연으로 2019년 제1차 포럼 본(forum BORN, 제50회)을 개최하였다.

  ㅇ 오피니언 리더* 80여 명이 참석한 이번 포럼에서 최영미 시인은, “잊혀진 목소리, 여성시인들”이란 주제로 60분간의 강연을 진행했다.

    * 정부·기업·민간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남녀 오피니언 리더들이 참석

 

 

□ 최영미 시인은 “남성중심사회의 관습에 도전하며 자기 목소리를 냈던 여성시인들의 시는 과소평가되거나 왜곡, 폄하되어 왔다”며 강연의 서두를 열었다.

 ㅇ 이어 “고대 그리스의 사포를 비롯한 빈센트 밀레이, 도로시 파커와 같은 문학사를 빛낸 여성시인들의 삶과 작품을 재조명해보고, 한국현대여성시의 분기점이 된 최승자와 본인의 시를 함께 공유함으로써

     여성으로 산다는 것에 대해 다시금 성찰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한다”라며 본 강연의 취지를 밝혔다.

   ※ 최영미 시인은 1992년 창작과 비평을 통해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저서로 시집 『서른, 잔치는 끝났다』『꿈의 페달을 밟고』『돼지들에게』『도착하지 않은 삶』『이미 뜨거운 것들』이 있고, 장편소설『흉터와 무늬』

      『청동정원』, 산문집『시대의 우울: 최영미의 유럽일기』『화가의 우연한 시선』『길을 잃어야 진짜 여행이다』『시를 읽는 오후』를 출간했다. 시집 『돼지들에게』로 2006년 이수문학상을 수상했다.

 ㅇ 이후 60분간 고대 그리스에서 현대에 이르기까지 역사에 이름을 남긴 여성시인의 대표작들을 현 시대와의 연결을 통해 감상하는 시간을 가졌다.

 

 

 

 

□ 나윤경 양평원 원장은 당일 참석한 포럼 본 회원들과 함께 특별한 성찰의 시간을 마련해 준 최영미 시인에게 감사를 표하며,

 ㅇ “2018년은 미투(#MeToo)의 한 해였지만 정계‧학계‧문학계‧체육계 및 스쿨미투를 통해 다음 세대의 여성들까지 한 목소리로 동참했던 그 울림과 외침에,

     우리 사회는 제대로 응답하지 못했다”라고 아쉬움을 나타냈다.

 

 

 ㅇ 아울러 “그럼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용기내어 외친 지성과 양심 덕분에 미투를 넘어선 일상의 민주화로 실질적 성평등 실현에 한 걸음 더 나아가고 있다”고 강조하며,

    “포럼 본 회원들과 일상 속에서 함께 만들어 나갈 성평등한 2019년의 모습이 기대된다”라는 맺음말로 금일 포럼을 마무리했다.

  ※ 2010년 4월 출범한 포럼 본(Forum Born)은 현장 활동가, 언론인, 정치인, 교사, 교육 행정가 등 한국 사회 여성과 남성 오피니언 리더의 젠더 감수성 향상과 더불어

     성 주류화 정책 및 문화를 만들어 가기 위해 마련되는 토론의 장입니다.

 

 

♠ 추가문의 : 대외협력본부 여성인재부 정소희(☎02-3156-6163)

♠ 출     처 :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 담당부서 :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본원 (우:03367) 서울특별시 은평구 진흥로 225 / TEL : 02-3156-6100
고양캠퍼스(우:10497)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화중로104번길 50 / TEL : 031-936-5900
남부센터(우:50504)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예인길 47 / TEL : 055-372-2732 COPYRIGHTS(C) 2017 BY KIGEPE. ALL RIGHTS RESERVED